핑크핑크 잡담

새로 선물받은 봄봄한 신발 자랑 >.<
나는 신발끈이 하도 잘 풀려서 찍찍이로 골랐다 ㅋㅋ
흰색 스니커즈류도 예쁜건 많았는데 금방 더워져서 못 신을거 같다고 이걸로 고름.
신고 한시간도 안걸었는데 벌써 바닥 더러워짐 왜죠?!

츄파츕스 슬리퍼나 블로퍼나 이쁜거 많던데 돈만 있으면 다 사고싶었다 ㅋㅋㅋ흑흑


바지는 나름 나도 일자진을 갖고 싶어서 샀는데 딱 저 사진만 예쁘게 나왔다.
내 다리모양엔 차라리 스키니가 나은것 같은..?
그래도 확실히 스키니보단 일자진이나 부츠컷이 편해서 삶의 질이 올라가는 기분 ㅎㅎㅎㅎ
지오다노 부츠컷도 핏은 괜찮았는데 은근 비싸고 찢어져서 회사에선 못입을까봐 그냥 패스했다.



요즘엔 곱창 머리끈을 잘 안하는거 같긴 하지만 남친이 들고 왔길래 굳이 다른걸로 안바꾸고 이걸로 달라고 했다.
나는 사실 귀걸이를 사달라고 하고 싶었는데 알러지 때문에 안된다고 해서 그냥 머리끈만 세개째...

다른 날 골랐었던 머리끈. 보라보라해 ㅠㅠㅠ 보라색 옷을 못사고 지나갔는데 머리끈이라도 보라색으로 ㅎㅎ
사실 위에꺼보다 이 두개가 더 맘에든다 남친아 미안^^ ㅋㅋ


또 핑크색!!
벚꽃 보러가려고 사놓고 정작 하다가 포기해서 안한 ㅋㅋㅋㅋㅋ
패디로 나온 데싱디바는 제법 사용하기 편하던데 네일은 좀 나하고는 안맞는 느낌 ㅠㅠ
하지만 디자인만 보면 다 갖고싶을정도로 디자인이 주는 뽐뿌는 컸다.





남친이 사다준 입욕제. 사실 러쉬 듣기만 많이 들었지 한번도 안써봐서 ㅋㅋㅋㅋㅋ 이것들이 일회용인지도 몰랐다가 ^^....
정말 거품과함께 사라졌다지.. 후후... 안녕 비싸고 기분좋은 것들아


여러분 모두 아모스를 사세요!!!
라기엔 비싸서 더 가성비 좋은 제품이 있을까봐 쉽사리 추천을 못하겠다.
근데 일단 탈색모 빗자루인 내가 한번 써보고 반한 제품임 ㅋㅋㅋ
한번 써봤는데 그전 제품과 너무 현격한 차이가 나서 ㅋㅋㅋㅋ(가격도 많이 차이남 주의 ;;)  
머리 엉킴이 많이 줄었다 !! 햄볶 ㅠㅠㅠㅠ





요즘 내 화장대~~ 다이소에서 네트망을 사고 많은 변화(?)가 있었다 ㅎㅎ 사실 저기에 보이는 화장품은 매우 일부고..
여전히 정리 안되는 화장품들은 그냥 박스에 담아두고 있다;;;;
나도 나중에 돈많이벌면 화장대를 알아볼까 싶지만 화장대 둘 자리도 없고요..?ㅋㅋㅋㅋㅋ


지금보다 날이 더 선선했을 때.
이랬던 머리가 벌써 까만 뿌리가 올라왔다. 4센티정도 뚜껑이 자라면 다시 전체염색으로 덮을까 생각중...
확실히 튀는 머리색이긴 하다. 학교다닐때 많이 해볼걸ㅎㅎ 빗자루가 되긴 했지만 후회는 없다.



막짤은 내가 살이 찌는 이유!! 회사에 놓고 매일 처묵처묵 하니까... ㅠㅜ



포스팅도 뜸하게 하면서 막상 배경지를 산다고 사진을 자주 찍을까 싶기는 한데...
그래도 언젠간 사긴 할 것 같다 배경지 ㅋㅋㅋ



덧글

  • 2018/05/01 13:24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8/05/02 13:34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8/05/06 15:50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8/06/07 16:13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8/06/09 14:53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